메뉴 건너뛰기

휘즈 2016.01.18 09:26
조회 수 : 765
작품번호 NJ-3 
작품소개 남자용이며 조선 양반 선비들이 나들이 및 외출시 휴대하였던 호신용
황주죽루기가 낙죽으로 글이 쓰여있고
매(梅),란(蘭),국(菊),죽(竹),등 사군자와 세한삼우(歲寒三友), 세한삼우는 선비란 지조와 절개를 중시해 상황이 변해도 한결같은 인격을 갖추고 있다는 뜻에서 이런 표현이 태어났습니다. 이 표현은 나무의 이름을 따서 송죽매(松竹梅)라고도 합니다. 사군자는 선비들의 공허함과 지식을 채우려는 대나무의 비어있는 공간
매(梅)- 그림과 글자 한자, 한자 써있는공간은 매화꽃잎한잎, 한잎에 황주죽루기가써있으며
란(蘭)- 장식물 파란 녹색끈이 란초잎이며 녹피(사슴가 죽)
국(菊)- 자개로 국화꽃송이를 상징함
죽(竹)- 주재료이며 대나무임
대나무를 주 재료한 낙죽장도
길이 한자에서 한자셋치 (30cm~39cm) 
가격 전시품입니다 

20130526231732_1.jpg

 

파일 첨부

여기에 파일을 끌어 놓거나 파일 첨부 버튼을 클릭하세요.

파일 크기 제한 : 0MB (허용 확장자 : *.*)

0개 첨부 됨 ( / )